< >

경남

마산회원구,따뜻한 겨울나기 위한 찾아가는 복지 상담

가 -가 +

한국디지털뉴스 정창섭 기자= 창원시 마산회원구(구청장 최옥환)는 13일 마산합성동 시외버스터미널에서 찾아가는 복지 상담의 날’을 운영했다고 밝혔다.

 

 

매월 운영하는 ‘찾아가는 복지 상담의 날’은 독거노인 및 1인 장년층 고독사 예방과 복지사각에 처한 이웃에게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주민홍보에 중점을 두면서 복지서비스가 필요한 취약계층에 대한 현장상담으로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데 효과를 두었다.

 

이날 상담은 갑작스런 위기상황으로 생계가 곤란한 위기가정에 생계·의료·주거지원 등을 신속하게 지원하여 위기상황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돕는 긴급지원제도, 지역 내 공공·민간자원의 체계적인 연계로 복합적 욕구를 가진 대상자에게 안정적인 삶을 유지하도록 지원하는 통합사례관리사업에 대해 자세히 안내하였다.

 

최옥환 마산회원구청장은 “추운 겨울 힘들게 생활하는 어려운 이웃이 없는 지 한번 더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당부하며, 다각적이고 체계적인 위기가정 발굴과 지원으로 복지사각지대 없는 마산회원구를 만드는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정창섭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