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충남

제1회 충남 청년마을 상생협의체 회의 개최

가 -가 +

충남도는 아산 도고 청년마을에서 4개 시군과 ‘제1회 충남도청년마을 상생협의체 회의’를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회의는 아산시·홍성군·예산군·태안군 청년마을의 올해 성과 및 경험을 공유하고, 앞으로 청년마을 운영 활성화 방안을 찾는 자리로 마련됐다.

 

회의는 조원태 도 청년정책관, 최순의 시 일자리경제과장을 비롯해 10여 명의 공무원과 청년마을을 운영하는 청년보조사업자들이 참석해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

 

도내 4개 시군 청년마을에서는 타 시도 청년들이 도를 경험할 수 있는 지역살이와 예술·창업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이와 함께 공유주거, 공유오피스 등을 제공해 청년들의 지역정착을 유도하고 있다.

 

조원태 도 청년정책관은 “앞으로 정기적인 청년마을 상생협의체 운영을 통해 청년마을 사업을 활성화해서 많은 청년들에게 도내 체험기회를 제공하고 정착을 유도할 수 있는 다양한 계기를 마련할 계획”이라며 “청년들이 살고 싶어하는 충남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류인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