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사회

고용부,새내기 공무원 청렴DNA’심는다

가 -가 +

한국디지털뉴스 이서영 기자ㅣ고용부(장관 이정식)는 18일 고용부에 입직한 새내기 공무원을 대상으로 ‘2024년 청렴학교’를 운영한다.

 

청렴학교’는 신규 공무원들이 쉽고 재미있게 청렴을 이해하고, 내재화할 수 있도록 한 실습・체험 중심의 교육과정으로서, 올해에는 학교장인 장관이 최초로 직접 주재하여 ‘청렴한 조직문화 조성’을 위한 기관장의 높은 관심과 의지를 나타냈다.

 

2024 청렴학교에는 새로 임용되었거나 임용을 앞두고 있는 신규 공무원 155명이 참석했으며, 반부패 청렴 특강을 비롯하여 청렴 라이브 공연(연극), 모의 역할 체험 등 다양한 청렴 프로그램이 진행되었다. 또한, 학교장과 새내기 공무원과의 대화의 시간을 통해 청렴한 고용부 조직문화 구축 및 신규공무원의 공직사회 적응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함께 나눴다.

 

 이정식 장관은 “공직자가 청렴하지 않다면 어떤 지식과 전문성도 제 역할을 하기 어렵다”고 청렴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청렴학교를 통해 배운 지식과 새롭게 다진 각오를 잊지 말고, 앞으로 공정하고 성실하게 직무를 수행할 것”을 당부했다.

  • 이서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