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종합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 검 경,공수처는 실체적 진실 밝혀라!

가 -가 +

한국디지털뉴스 이정근 기자=시민단체 활빈단(대표 홍정식)은 22일 화천대유 등이 상식적으로 납득이 되지 않는 수천억원이나 되는 수익을 챙겨 정치쟁점 으로 급부상한 경기도 성남시분당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에 대해 공수처 ,검·경에 철저수사를 요구했다.

 

활빈단은 ‘대장동 게이트’로 명명될 정도로 국민적 관심이 크고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경선후보 자신 도“수사를 바라며 책임질 일 있다면 책임지겠다”하고 대선전반에 미칠 파장이 큰 만큼 "수사당국은 지체말고 신속하게 나서 실체적 진상을 규명해 국민적 의혹을 해소하라"고 촉구했다.

 

또한 활빈단은 검경에“화천대유가 누구의 것인지 밝혀내라”며 목소리를 높혔다 

 

​이어 활빈단은 "특혜,편법 이 있었는지,비공개인 금전투자신탁 투자자들이 누구인지,권순일 전 대법관,박영수 특검 등 고위 법조인들을 영입한 과정도 낱낱히 공개하라"고 주문했다.

 

​이에따라 활빈단은 특정 개인 몇 사람에게 수천억원의 배당금을 지급한 것이 국민 눈높히로 시민 이익환수’로 볼 수 있는지 따져봐야 한다."며 추석 연휴중 현장을 돌며 성토하고 개발비리 주도세력 규탄시위를 벌였다.

  • 이정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