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종합

방역당국 “잔여백신 활용하면 더 빠르게 접종 가능

가 -가 +

한국디지털뉴스 김형종 기자=김기남 코로나19예방접종대응추진단 접종기획반장은 13일 코로나19 예방접종 추진현황과 관련,13일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예방접종을 1회 이상 실시한 사람은 3315만 명으로 전 국민의 64.6%, 18세 이상 인구의 75.1%에 해당한다”며 “접종완료자는 총 2006만 명으로 전 국민의 39.1%”라고 말했다. 

 

 

 

정책브리핑에서 김 반장은 이날 중앙방역대책본부 정례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힌 뒤 “연령대별로 보면 1차 접종률이 60대 93.5%, 70대 92.6%, 50대 92.1%, 80세 이상 82.8% 순으로 높았고, 50세 이상 전체로 보면 91.7%가 1차 접종을 마쳤다”고 설명했다.  

 

접종완료율은 70대 88.9%, 60대 86.4%, 80세 이상 79.2% 순이다. 

 

김 반장은 “18-49세까지의 연령층은 8월 26일부터 접종이 순조롭게 추진 중에 있으며, 인구 대비 약 59%의 1차 접종률을 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18-49세 연령층 중에서 이미 접종을 받았거나 다른 대상군으로 예약한 사람들을 고려하면 인구 대비 약 84.1%가 접종에 참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김 반장은 “18-49세 연령층 중에서 아직까지 접종예약을 하지 않은 분들은 서둘러서 예약과 접종에 참여해 달라”고 당부했다. 

 

예약은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누리집을 통해서 18일까지 가능하다.

 

특히 예약을 하지 않았거나 예약을 했더라도 SNS 당일예약서비스를 통해서 잔여백신을 활용한 접종을 신청하면 더 빨리 접종을 받을 수 있다. 

 

18-49세까지의 연령층과 50세 이상 연령층 중의 미접종자들도 잔여백신을 활용하면 더 빠르게 접종을 받을 수 있다고 김 반장은 덧붙였다.

  • 김형종 기자